인간극장 무여 길을 떠나다 유튜버 스님 성북동 길상사 경주 중흥사 순천 송광사 표고버섯 옹심이 미역국 택배 주문 홈페이지

인간극장 무여 길을 떠나다 유튜버 스님 성북동 길상사 경주 중흥사 순천 송광사 표고버섯 옹심이 미역국 택배 주문 홈페이지 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이번주 인간극장은 목탁대신 카메라를 들고 아름다운 사찰을 소개하며 힐링을 주는 스님의 이야기가 방영됩니다.

108개를 목표했지만 3년이 지난 지금 무려 120개에 달하는 사찰을 소개했다고 합니다. 인간극장은 2022년 5월 2일(월) ~ 5월 6일(금) 매일 오전 7:50~8:25 KBS1에서 방영됩니다.

인간극장 춘천 두부요리 식당 위치도 참고하시면 도움 되실 것 같습니다.

인간극장 무여 스님 길상사 북악스카이웨이 위치

인간극장 무여
인간극장 무여

서울 길상사에 다니며 법정스님의 법문을 듣고, 학교에서도 한문 불경을 읽었다는 소녀.

‘삶이 무엇인가?’그 답을 찾고자 출가를 반대하는 아버지께 편지 한 장을 남기고 열아홉 나이에 절로 들어갔습니다.

인간극장 무여 스님이 다녔던 길상사는 서울 성북동에 위치하고 있으며 북악스카이웨이 드라이브코스로도 유명합니다.

인간극장 여주 박광천 도예가 도자기도 참고하시면 도움 되실 것 같습니다.

✅ 길상사 위치는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언제든 돌아오라는 아버지는 결국, 수행자가 된 딸을 받아들였고 스님이 된 언니를 말리며 울던 동생은 어느덧 결혼해 예쁜 조카를 낳았습니다. 지금은 승려가 아닌 언니를 상상조차 할 수 없다는데요.

열흘 동안 만배를 올리고 부모님 앞에서 처음 머리를 깎던 날, 눈물 한 방울 나지 않고, 그저 속세의 번뇌를 잘라낸 듯이 상쾌했다는데요.

그렇게 변함없는 구도의 길을 가라며 ‘무여’라는 법명을 받은 지 23년째라고 합니다.

승가대학을 졸업한 후에는 여러 사찰에서 어린이 청소년 법회 지도법사로 소임을 살았고, 그런 중에 불교교학으로 박사과정까지 마쳤습니다.

공부하고 참선하는 걸 좋아하는 인간극장 무여 스님은 쉽고 재미있는 불교에 대해서 늘 고민했다는데요. 코로나19로 절에서도 법회가 중단되고 사람들의 발길이 끊기자 다니던 절에서 나와 길 위에 올랐습니다.

인간극장 무여 스님 유튜버 스님 홈페이지

인간극장 무여
인간극장 무여

3년 전부터 108 사찰을 목표로 일주일에 한 곳씩 전국의 아름다운 사찰을 찾아가며 피디 겸 작가, 진행에 편집, 운전기사까지 모두 무여스님이 직접 하고 있습니다.

어느덧 스님의 사찰 기행 영상은 무려 120여 개에 달한다는데요. 하지만 어찌 혼자서 산골 오지 암자부터 땅끝 사찰까지 오갔을까요.

인연이 된 60대 보살님이 자원봉사 카메라 맨, 언제 어디든 스님의 호출이 있으면 달려오는 고마운 분입니다.

인간극장 유경 씨만 있으면 서천 5톤 화물차 운전기사 최유경도 참고하시면 도움 되실 것 같습니다.

✅ 무여 스님 유튜브 채널은 아래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스님이 절하면 카메라맨도 절하며 찍어서 불방용 영상이 된 적도 있지만 지금은 호흡이 척척, 캐스터네츠 큐 사인을 보냅니다.

처음엔 힐링을 준다는 반응도 있지만 스님답지 않다는 말을 듣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꿋꿋이 남다른 길을 걸어온 무여스님. 코로나19로 비대면 법회를 하는 시대가 되면서 스님의 사찰 방송은 어른 스님들조차도 칭찬하게 됐다고 해요.

그렇게 사찰 촬영을 위해 찾아간 서울의 한 선원에서 20년 전, 갓 출가한 사미니 시절의 무여스님을 기억하는 자우스님을 만났습니다.

장차 어떤 수행자가 될지 기대가 컸다는데 공부하며 사찰 기행을 다니는 집도 절도 없는 후배에게는 더없이 고마운 인연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인간극장 경주 남산 중흥사 위치 주소 가는 길

완연한 봄, 무여스님은 다시 길을 떠나고 벚꽃길을 타고 도착한 곳은 경주 남산의 중흥사입니다. 불국토 남산을 한 시간 반은 걸어올라야 한다는 칠불암, 그곳에 무여스님이 꼭 뵙고 싶었던 부처님이 계시다고해요.

선 공부를 하며 처음 만났다는 중흥사 주지 예진스님과 열다섯에 출가해, 칠불암에서 오랫동안 수행했다는 참선 수행의 큰스승인 월암스님과 발 닿는 곳마다 불교 유적이라는 지붕 없는 박물관, 남산에 오릅니다.

칠불암은 바위 틈에서 샘물을 길어와야 한다고 하는데요. 스님들이 물통을 들고 가파른 깔딱고개를 오릅니다. 머문 자리에서 진심을 다하며, 떠날 때는 웃으며 헤어진다는 무여스님입니다.

인간극장 엄지 어멍과 아홉 오누이 제주도 성산일출봉 도 참고하시면 도움 되실 것 같습니다.

경주 남산 중흥사 위치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인간극장 표고버섯 옹심이 미역국 택배 주문 홈페이지

늘 초심을 잃지 않으려는 무여스님은 순천 송광사로 향하고…열아홉 소녀를 불가로 이끈 마음속 스승님을 만나러 갑니다.

우리나라 3대 사찰 중의 하나라는 송광사.  공양간에서 150여 명이 먹을 밥을 짓는 처사도 만나고 송광사의 가장 어른인 현봉스님은 꽃나무 전지를 하며 무심한 듯 무여스님에게 한수 가르침을 던져주십니다.

아름다운 송광사를 카메라에 담으며, 쭉 뻗은 대숲길을 지나 좁은 오솔길로 향하고 드디어 눈앞에 무소유의 삶을 보여주신 법정스님이 거처했던 불일암이 보입니다.

그곳에서 반가운 얼굴, 법정스님의 큰 상좌였던 제자를 만나게 됩니다. 길을 달리다 보면 발걸음은 자연스레 도반이 있는 곳으로 향합니다.

승가대학 동기 정묵스님은 사천 백운암에서 은사 스님을 모시며 수행 중입니다.

밭에서 함께 따온 표고버섯으로 스님들의 고기도 굽고 정묵스님은 도반에게 절집 영양식이라는 옹심이 미역국을 내줍니다.

인간극장 사랑스러운 나의 작은말 말 체험 농장 도 참고하시면 도움 되실 것 같습니다.

✅ 고기만큼 맛있고 영양이 풍부한 표고버섯 주문은 아래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인간극장 무여 길을 떠나다 유튜버 스님 성북동 길상사 경주 중흥사 순천 송광사 표고버섯 옹심이 미역국 택배 주문 홈페이지 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 더 알고 싶은 궁금한 정보는 아래 검색창을 통해 검색해보세요





파트너스활동을통해 일정액의수수료를 지급받을 수 있음